존박·조현아 열애설 부인, "막역한 친구 사이"

2016-10-12 00:00       디지털뉴스부 dgnews@kihoilbo.co.kr

가수 존박과 어반자카파의 조현아가 열애설을 부인했다.

존박의 소속사 뮤직팜과 어반자카파의 소속사 메이크어스엔터테인먼트 측은 12일 "두 사람에게 확인한 결과 또래 친구들의 모임에서 자주 만나 음악 교류를 하고 취미를 공유하는 막역한 친구 사이"라고 밝혔다.

이어 "둘은 현재도 서로의 음악에 대한 아낌없는 배려, 지원을 통해 뮤지션 친구로 관계를 유지하고 있다"며 "둘의 우정을 응원해주시길 부탁한다"며 열애설을 부인했다.

이날 한 매체는 두 사람이 2년째 열애 중이라며 "둘은 음악을 공통분모로 가까워졌고 또래 가수들과 어울리며 데이트를 즐겼다"고 전했다.

▲ 사진 =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