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회용품 없는 장터서 ‘친환경 강화 농산물’ 홍보

군, 광화문광장 ‘농부의 시장’ 참여 대나무 포크 등 활용 이벤트 마련

2018-09-04 00:00       김혁호 기자 kimhho2@kihoilbo.co.kr
강화군은 지난 2일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농부의 시장’에 참여해 국내 최초로 ‘플라스틱 프리장터’를 운영하며 소비자들의 발길을 사로잡았다.

이번 행사에는 농가의 부엌 영농조합법인 등 군 13개 농가 및 업체가 참여해 강화의 농·특산물과 농가공품을 홍보했다.

직접 농사 짓고 가공한 고추, 참깨, 참기름, 속노랑고구마빵, 요구르트, 약쑥송편, 약쑥엑기스, 강화홍삼액, 인삼막걸리, 강화소창타월 등을 선보였으며, 약쑥비누 만들기 등 소비자 체험 이벤트도 마련해 성황을 이뤘다.

특히 군은 최근 환경문제가 되고 있는 일회용품 사용을 줄이기 위해 국내 최초로 플라스틱 프리장터를 운영했다.

군농업기술센터는 옥수수로 만든 생분해 비닐, 사탕수수로 만든 용기, 대나무로 만든 포크 등을 참여 농가와 업체에 지원해 호응을 얻었다.

강화=김혁호 기자 kimhho2@kihoilbo.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