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 궁내동 ‘참사랑’, 복지사각지대 발굴 홍보 캠페인

2018-09-05 00:00       박완규 기자 wkp@kihoilbo.co.kr

군포시 궁내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참사랑’은 5일 군포시늘푸른노인복지관 광장에서 ‘사랑의 엽서쓰기’ 행사 및 복지사각지대 발굴을 위한 홍보 캠페인을 벌였다.

이번 행사는 군포시늘푸른노인복지관 바자회와 함께 진행돼 많은 지역주민이 참여했으며, 참가자들은 ‘참사랑’이 자체 제작한 사랑의 엽서 1천 부에 그동안 고마움을 느꼈던 가족, 선생님, 친구들에게 사랑의 손 편지를 쓰고 우체통에 직접 넣어보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복지사각지대 발굴 및 함께하는 이웃사랑 실천을 독려하고 찾아가는 맞춤형 복지서비스를 알리는 ‘어려운 이웃 찾아주기 캠페인’도 함께 전개했다.

김현식 민간위원장은 "평소 주변 분들에게 고마운 마음을 표현하기가 쉽지 않았던 많은 분들이 오늘 손 편지를 통해 사랑을 표현하는 시간을 갖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복지사각지대 해소를 위한 지속적인 홍보활동을 전개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참사랑’은 지난해부터 산본공고 학생들을 대상으로 결식우려학생을 위한 아침주먹밥 지원사업 및 소외계층가구와 1:1 매칭 가가호호안심콜, 저소득계층 여름·겨울나기 물품지원, 사랑나눔 해피데이 등의 나눔 사업을 실천하고 있다.

군포=박완규 기자 wkp@kihoilbo.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