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소년들 ‘인문학’ 통해 표현능력 향상

화성시 인재육성재단 ‘진로콘서트’ 前 청와대 연설비서관 글쓰기 특강

2018-09-10 00:00       조흥복 기자 hbj@kihoilbo.co.kr
화성시 인재육성재단이 ‘청소년 진로콘서트―잡담(Job談)’ 마지막 챕터를 지난 8일 동탄중앙이음터에서 열었다.

‘진로콘서트-잡담(Job談)’은 청소년들이 진로를 집중 탐구해 볼 수 있도록 이음터 청소년위원의 제안을 바탕으로 주민위원이 멘토가 돼 기획한 프로그램으로, 지난 7월 28일부터 4회에 걸쳐 사회·예술·공학·인문 분야로 나눠 진행됐다. 이날 열린 콘서트는 ‘인문’ 분야로, ‘말과 글로 성장하는 삶’을 주제로 청소년과 학부모 등 200여 명이 참석했다.

청와대 연설비서관을 역임하고 저서 「대통령의 글쓰기」로 유명한 강원국 청와대 전 비서관이 글쓰기와 자기표현 특강을 진행했다. 또 참가자를 대상으로 사전 접수받은 글을 강원국 비서관이 현장에서 일대일로 첨삭지도하며 생생한 글쓰기 전략을 소개하기도 했다. 이어 청소년들이 직접 다양한 주제를 선정, 말과 글을 활용해 개성을 뽐내고 자신을 표현하며 부모와 함께 세대 간 소통하는 시간도 마련됐다.

화성=조흥복 기자 hbj@kihoilbo.co.kr

박진철 기자 jch@kihoilbo.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