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인태, 수염 달고 '역사 인물 메소드' 생생 연기를, 최희준 등 '별이 지다'

2018-09-12 00:00       디지털뉴스부 dgnews@kihoilbo.co.kr

김인태, 수염 달고 '역사속 메소드' 생생했는데... 최희준씨 등 '별 지다'

원로배우 김인태가 별세했다.

12일 지병으로 세상을 떠난 배우 김인태씨는 수 많은 작품에 출연하며 인상깊은 연기를 남겼다. 그의 아들 역시 무대에 서는 일을 했다.

▲ 김인태

김인태 별세에 대해 네티즌들은 "id***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og*** 한류스타 배우 김수현씨가 아들인 것은 아닙니다 너무 황당하네요"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최근에는 원로배우 김인태씨 뿐 아니라 가수 최희준과 작가 최인훈씨 등이 별세하기도 했다.

가수 최희준씨는 '하숙생' '진고개 신사' 등 주옥같은 멜로디로 주목받은 인물이다. 최근까지도 '가요무대' 등에서 활약했기에 팬들의 슬픔은 컸다.

또한 미국 소울의 여왕 아레사 프랭클린이 사망했고, 그에 대해 수 많은 미국 가수들이 예를 표하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