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안산시 주유소, 석유류 판매가격 전국 최고

최제영 jyc@kihoilbo.co.kr 2002년 11월 10일 일요일 제0면
【안산】안산지역 석유류 제품 평균 판매가격이 전국에서 가장 비싼 것으로 지난 9일 나타났다.
 
안산 YMCA 녹색소비자운동센터가 최근 관내 주유소별 석유류 판매가격을 조사한 결과 휘발유의 ℓ당 평균 판매가격은 1천312원으로 전국 평균 판매가격(1천267원)보다 45원, 경기도 평균(1천278원)에 비해 34원이나 비싼 것으로 조사됐다.
 
이는 전국에서 판매가격이 가장 저렴한 전남과 경북(1천243원)에 비해 69원이나 비싼 것이고 섬지역인 제주도와 동일한 것이다.
 
경유 역시 안산지역은 ℓ당 731원으로 전국 평균(696원)과 경기도 평균(708원)에 비해 각각 35원, 23원이 비싼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휘발유의 경우 고잔동, 선부동, 본오동 등 도심지역 주유소들은 ℓ당 1천344원에 판매하고 있고 수암동, 부곡동 등 외곽지역은 1천275원에 판매하는 등 권역별로 판매가격이 엇비슷해 주요소별로 가격을 담합하고 있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YMCA 관계자는 “지난해 6월 조사에서도 안산지역의 석유류 판매가격이 전국 평균에 비해 31원, 11원씩 비싼 것으로 나타났으나 이번 조사 결과 오히려 가격차이가 더욱 벌어졌다”며 “경쟁구조의 문제도 있지만 주유소별로 판매가격을 담합하지 않았나 의심된다”고 말했다.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