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쇼트트랙월드컵-조해리, 3000m 금메달

기호일보 webmaster@kihoilbo.co.kr 2002년 12월 02일 월요일 제0면
조해리(세화여고)가 쇼트트랙 월드컵시리즈 3차 대회에서 한국에 유일한 금메달을 안겼다.
 
조해리는 2일(한국시간)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날 여자 3천m 결승에서 5분41초670을 기록해 예브게니아 라다노바(5분41초783·불가리아)와 후티안유(5분42초159·중국)을 제치고 우승했다.
 
하지만 남자팀은 이날도 리쟈준(중국)과 아폴로 안톤 오노(미국)의 벽에 막혀 정상에 오르지 못했다.
 
3천m에서는 오노(5분10초544)에 뒤져 안현수(5분10초828·신목고)와 이승재(5분10초839·서울대)가 2·3위에 밀렸고 1천m에서는 리쟈준(1분34초477)이 우승을 차지한 가운데 한국 선수들은 결승 진출에도 실패했다.
 
남녀 계주에서도 한국은 여자가 중국에 밀려 2위에 그쳤고 남자는 실격을 당했다.
 
한편 지금까지 치러진 3개 대회까지의 점수 합계로 따지는 월드컵 랭킹에서 안현수는 남자 1위(145점)에 올라 있지만 여자부에서는 조해리(142점)가 후티안유(144점)와 라다노바(143점)에 이어 3위에 머물러 있다.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