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경기경찰청, 사고다발 교차로 개선사업 펼치기로

심언규 기자 simangyu@kihoilbo.co.kr 2006년 01월 08일 일요일 제0면
경기지방경찰청은 지난해 도내 사고가 많이 발생(연 5건 이상 인적피해 발생)했던 교차로 55곳을 선정, 개선사업을 벌인다고 8일 밝혔다.
 
사고가 잦은 교차로는 도내 31개 시·군별로 1~3곳씩 선정됐으며 모두 113억7천만 원의 예산을 들여 도로구조개선(17곳)과 신호체계개선(18곳), 교통안전시설설치(15곳), 도로부속물설치(5곳) 등의 사업을 전개한다.
 
해당 교차로 중 부천시 오정구 중동전화국사거리에서 22건(인명피해 35명)으로 가장 많은 교통사고가 발생했고, 김포시 고천면 한화사거리와 의정부시 금오동 제2청사사거리가 각각 20건으로 뒤를 이었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