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유시어터, 「백설공주를…」 재공연

기호일보 webmaster@kihoilbo.co.kr 2003년 03월 11일 화요일 제0면
연극으로는 이례적으로 초연 이후 2년째 폭발적 인기를 이어가고 있는 유시어터의 가족극 「백설공주를 사랑한 난장이」가 14일부터 청담동 유시어터에서 다시 공연된다.

지금껏 전국에서 500여회 공연되며 모두 17만여명이 봤고 지난해 12월에는 일본오키나와(沖繩)에서 열린 제3회 국제연극페스티벌에도 다녀왔다. 그런데도 여전히 보고 싶다는 관객 요청이 끊이질 않아 다시 공연을 준비했다.

이번 공연에서는 주인공 '반달이' 역에 초연 때부터 출연하며 스타가 된 1대 반달이 최인경과 신인 권혁미(3대)가 함께 캐스팅됐다. 또 '백설공주' 역에도 강은경과 김영옥 둘이 캐스팅되는 등 모든 배역에 두 명씩 뽑혔다.

공연 내용은 그대로다. 기존의 백설공주 이야기를 뒤틀어 백설공주를 짝사랑한 막내 난쟁이 '반달이'의 애달프고도 눈물 겨운 사랑 이야기를 그린다. 서정적 안무와 풍부한 연극적 상상력도 볼거리.

서광현 원작. 박승걸 연출. 조성주 안무. 최인경 외에도 윤희균 정이민 임혜숙 라희선 고은경 김기분 등이 출연한다. 공연은 6월 30일까지.

공연시간 화-금요일 오후 7시 30분, 토요일 오후 4시.7시 30분, 일.공휴일 오후3시.6시. 2만-2만5천원(단 장애인은 5천원). ☎ 3444-0651, 1588-7890, 1588-1555.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