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김선영 타투 패션, 엉덩이만 겨우 가린 시스루 속 파격 '청룡 문신'

최달호 기자 dgnews@kihoilbo.co.kr 2013년 11월 23일 토요일 제0면
배우 김선영의 타투 패션이 화제다.
 
김선영은 지난 22일 경희대학교 평화의 전당에서 열린 '제34회 청룡영화제' 레드카펫 행사에 파격적인 용 문신 드레스 차림으로 모습을 드러냈다. 
 
   
 
  ▲ 배우 정우성이 22일 오후 서울 동대문구 회기동 경희대학교 평화의 전당에서 열린 '제34회 청룡영화상'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날 행사에서 김선영은 아슬아슬한 드레스 속 엉덩이만 겨우 가린 시스루 속 등 쪽에 '청룡영화제'의 의미를 담은 청룡 타투를 그려넣어 이목을 집중시켰다.
 
특히, 훤히 들여다보이는 힙라인과 허리라인 그리고 다리의 아찔한 각선미에 관객들은 시선을 떼지 못했다.
 
이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김선영, 저 문신 진짜일까?", "의미는 깊다지만 보기 민망하네", "이런 여배우 처음, 레드카펫에서 문신이라니?"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