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이병헌 개념 발언, "단언컨대 “진짜 주인공은 무대 뒤서 땀 흘리는 스태프"

최달호 기자 dgnews@kihoilbo.co.kr 2013년 11월 23일 토요일 제0면

이병헌의 개념 발언이 화제다.

이병헌은 지난 22일 서울 경희대학교 평화의전당에서 열린 '제34회 청룡영화상' 시상식에서 스태프상 시상자로 무대에 올랐다.

   
 
 

▲ (사진 = SBS '제34회 청룡영화상 시상식' 캡처)

 
 
이날 시상식에서 이병헌은 "올해 1억 관객을 넘었다. 영화인으로서 영화 팬 여러분들에게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을 드리고 싶다"며 "나는 배우라는 이름으로 살아가고 있다. 모든 스포트라이트는 남우주연상, 여우주연상, 대상에 가 있기 마련인데 사실 진짜 주인공은 무대 뒤에서 땀 흘리는 스태프들이 아닌가 싶다"며 개념 있는 발언으로 박수갈채를 받았다.

이어 이병헌은 "스태프의 노고와 희생이 없다면 저희가 이 자리에 있지 못할 거라 생각한다"며 "당신들이 함께해주시기에 단언컨대 한국영화의 미래는 앞으로도 밝을 거라고 믿는다"고 덧붙였다.

이병헌 개념 발언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단언컨대 이병헌은 가장 멋있는 배우입니다", "이병헌 품성 대박", "이병헌 개념 발언 맞는 말", "이러니 이민정이 반하지"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