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두근두근 내 인생', 강동원·송혜교 캐스팅…조로증 아들 둔 부부로 호흡

최달호 기자 dgnews@kihoilbo.co.kr 2013년 12월 02일 월요일 제0면

배우 강동원과 송혜교가 영화 '두근두근 내 인생'에 캐스팅됐다.

투자배급사 CJ E&M은 2일 "강동원과 송혜교가 영화 '두근두근 내 인생'에서 부부로 호흡을 맞춘다"고 밝혔다.

   
 
 

▲ (사진 = 연합뉴스)

 
 
'두근두근 내 인생'은 김애란의 동명 원작 소설을 바탕으로 한 조로증 소년과 자신들보다 빨리 늙어가는 아들을 지켜보는 젊은 부부의 이야기를 다룬 작품이다.

강동원은 33세에 16세 아들을 둔 아빠 대수 역을, 송혜교는 17세에 예상치 못하게 엄마가 됐지만 당찬 성격으로 아들을 보살피는 미라 역을 맡았다.

한편, 영화 '두근두근 내 인생'은 내년 초 촬영에 들어갈 예정이다.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