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나가요 미스콜' 19금 예고편, 화류계 언니들의 이야기…너무 야한 거 아냐?

최달호 기자 dgnews@kihoilbo.co.kr 2014년 03월 15일 토요일 제0면

영화 '나가요 미스콜'의 19금 예고편이 화제다.

지난 13일 개봉한 '나가요 미스콜'의 19금 예고 영상이 영화와 함께 관심을 받고 있다.

   
 
 

▲ (사진 = 영화 '나가요 미스콜' 예고편 캡처)

 
 
공개된 '나가요 미스콜' 예고 영상에는 "앙큼하고 발칙한 그녀들이 온다"는 문구와 함께 영화 속 장면이 짧게 교차 편집돼 있다.

섹시하면서도 코믹한 에피소드가 이어져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높인다. 미스 고에게 프러포즈하는 박봉구(최종훈)의 모습도 담겨 있어 눈길을 끈다.

'나가요 미스콜'은 서울 강남 화류계를 주름잡던 미스 신(민송아 분), 미스 고(한규리 분), 미스 최(유선영 분), 미스 리(태우 분)의 귀향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이들이 화류계 생활을 접고 미스 리의 고향인 전북 진안에 자리를 잡으면서 내용이 전개된다.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