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최민식 ‘루시’ 예고편, 스칼렛 요한슨 괴롭히는 악역으로 '미친 존재감'

최달호 기자 dgnews@kihoilbo.co.kr 2014년 04월 03일 목요일 제0면

배우 최민식의 할리우드 데뷔작 영화 '루시' 예고편이 공개돼 화제다.

유니버셜 스튜디오는 3일 뤽 베송 감독의 영화 '루시'예고편을 동영상채널 유튜브에 공개했다.

   
 
 

▲ (사진 = '루시' 유튜브 영상 캡처)

 
 
공개된 영화 예고편에는 최민식 뿐만 아니라 할리우드 배우 스칼렛 요한슨, 모건 프리먼 등의 모습이 담겨 있어 눈길을 끈다.

영화 '루시'는 마약 조직에서 운반책으로 이용당하던 루시 역할을 맡은 스칼렛 요한슨이 특별한 초능력을 갖게 되면서 벌어지는 스토리를 담고 있으며 최민식은 루시를 끝없이 추격하는 미스터 장을 연기했다.

앞서 최민식은 이탈리아에서 열린 최민식 특별전을 계기로 피렌체 한국영화제에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최민식은 "스칼렛 요한슨을 괴롭히는 역할"이라고 배역을 소개했다. 아울러 "뤽 베송 감독이 직접 한국으로 찾아와 영화의 아트웍을 보여주면서 무려 2시간 동안 영화와 제가 연기할 캐릭터에 대해 설명해줬다"고 출연 배경을 설명했다.

한편, 영화 '루시'는 2014년 하반기 개봉 예정이다.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