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컬투 정찬우 조카, 걸밴드그룹 타픽(TOP.IC)으로 데뷔

최달호 기자 dgnews@kihoilbo.co.kr 2014년 06월 30일 월요일 제0면

컬투 정찬우 조카 정성아(사진에서 왼쪽에서 세번째)가 걸밴드그룹 타픽(TOP.IC)으로 데뷔해 화제다.

   
 
 

▲ (사진 = HiCC media 제공)

 
 
보컬과 연주 실력을 겸비한 걸그룹 타픽(TOP.IC)이 새로운 미니 앨범을 선보여 관심을 모은다.

타픽은 새로운 미니앨범 '씨 유 어게인(See you again)'을 지난 27일 정오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했다.

타픽은 이번 앨범으로 펀 앤 조이(FUN&JOY) 콘셉트를 내세워 활기차고 긍정적인 에너지를 전할 예정이다.

타픽은 박주현, 정성아, 썬, 윤빛나라 4인조로 구성된 걸그룹이다. 특히 이들은 멤버 전원이 노래를 부르며 각자 디제잉과 타악기, 바이올린, 기타, 피아노 등의 악기를 연주한다. 이 때문에 여타 걸그룹과는 차별화 된 라이브 공연과 콘셉트를 소화할 수 있다.

타픽의 리더 박주현은 "멤버들이 함께 노래하고 연주하며 자작곡을 만드는 등의 조화를 이뤄왔다"며 "오랜 시간 함께 연습하며 앨범 준비를 해 서로에 대한 믿음도 탄탄하다"라고 말했다.

이번 앨범에 수록된 타이틀곡 '씨야(See ya)'는 디스코 비트에 펑키한 기타 리프를 중심으로 10인조 스트링 연주가 더해졌다. 또 한번 들어도 쉽게 기억되는 중독성 있는 멜로디로 가벼움에서 벗어난 전 세대를 아우르는 사랑 이야기를 들려준다.

이번 곡은 소녀시대 에이핑크 빅스 등의 앨범에 참여한 작곡가 니켈(Nikel)과 이하이 작곡가로 활동한 리얼미(Realmeee)가 참여했다.

타픽은 타이틀곡 '씨야'를 통해 다양한 방송 출연과 더불어 디제잉 퍼포먼스와 연주를 함께한 무대를 선보일 계획이다.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