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맨홀' 김새론, 연이은 19禁 영화 출연 이유…"캐릭터 마음에 들면 선택" 당찬 소신

최달호 기자 dgnews@kihoilbo.co.kr 2014년 09월 03일 수요일 제0면

아역배우 김새론이 청소년 관람 불가 영화에 출연한 이유에 대해 자신의 소신을 밝혔다.

   
 
 

▲ (사진 = 연합뉴스)

 
 
김새론은 3일 서울 광진구 건대입구 롯데시네마에서 열린 영화 '맨홀'의 제작 보고회에 참석했다.

이날 김새론은 연이은 청소년 관람 불가 영화 출연에 대해 "전체적인 시나리오를 보고 캐릭터가 마음에 들면 선택한다. 일부러 힘든 작품을 고르는 것은 아니다"고 말했다.

앞서 김새론이 출연한 영화 '아저씨', '이웃사람', '도희야'는 모두 청소년 관람불가 판정을 받았다.

영화 '맨홀'은 맨홀 안으로 빨려 들어가는 희생자가 연이어 발생하며 벌어지는 숨 막히는 추격적은 그린 도심 공포 스릴러물이다.

극중 김새론은 맨홀 안에서 벌어지는 일을 목격해 위험에 처하는 수정 역할을 맡았으며 10월 개봉 예정이다.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