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넥스트, 12월 신해철 추모 공연…"유작 일부도 발표"

연합 yonhapnews.co.kr 2014년 11월 09일 일요일 제0면

고(故) 신해철이 생전 계획한 밴드 넥스트의 공연이 오는 12월 27일 고려대학교 화정체육관에서 예정대로 열린다고 소속사 KCA엔터테인먼트가 9일 밝혔다. 

또 공연과 함께 신해철이 올해 말 발매를 목표로 작업 중이던 넥스트의 새 앨범 수록곡 중 1~2곡을 12월 싱글로 선보일 예정이다.

 당초 12월 31일로 예정됐다가 앞당겨진 이날 공연은 추모 콘서트란 타이틀로 열리진 않을 예정이지만 고인이 생전 애착을 갖고 준비하던 무대인 만큼 추모 분위기가 될 것이라는 게 소속사의 설명이다.

  넥스트가 '넥스트 유나이티드'란 이름으로 새롭게 활동을 시작하며 합류한 이현섭이 보컬로 나서 넥스트의 대표곡 등을 노래할 예정이다.

  다음 달 선보일 신해철의 유작이자 넥스트의 신곡은 아직 어떤 곡이 될지는 결정되지 않았다.

소속사 관계자는 "현재 유족과 함께 고인이 작업해둔 음원들을 정리하고 있다"며 "완성된 음원은 아니지만 보컬 녹음이 된 넥스트의 신곡이 10곡가량 돼 이중 추려질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관계자는 이어 "넥스트 멤버들은 고인이 밴드에 대한 애정이 컸던 만큼 그 뜻을 이어받아 활동을 계속해 나갈 예정이다"고 덧붙였다.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