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쇼미더머니4’ 최종 우승자는 베이식

최달호 기자 dgnews@kihoilbo.co.kr 2015년 08월 29일 토요일 제0면

엠넷의 힙합 서바이벌 프로그램 ‘쇼미더머니4’에서 래퍼 베이식이 최종 우승했다.

베이식은 28일 생방송으로 진행된 ‘쇼미더머니4’ 마지막회에서 결승전에 함께 오른 위너의 송민호를 누르고 우승을 차지했다. 그는 1·2라운드 합산 결과 공연비 3천18만 원을 따내 1천560만을 모은 송민호를 압도적 차로 물리쳤다.

이날 1라운드에서 베이식은 프로듀서 버벌진트·산이와 함께 ‘아임더맨’(I‘m the man) 무대를 펼쳤다. 송민호는 프로듀서 지코와 ’오키도키‘를 선보였다.

이어진 2라운드에서 베이식은 아버지와 자신, 그리고 아들의 이야기를 담은 ’좋은 날‘로 관객들의 환호를 이끌었고 결국 1위 자리에 올랐다. 특히 보컬 거미가 지원사격에 나서 좋은 반응을 얻었다.

송민호는 ’쇼미더머니4‘를 함께한 사람들에게 감사의 말을 전하는 ’빅팀(Victim)+위하여‘로 무대를 마무리했다.

베이식은 우승 후 소속사 RBW를 통해 "지금 너무 기쁘고, 많은 분께 감사의 말씀을 전하고 싶다"며 "’쇼미더머니‘를 통해 일반 대중에게 좀 더 친숙하게 다가갔다. 앞으로 더욱 멋진 힙합을 보여드리겠다"고 밝혔다.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