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냉장고를 부탁해' 최현석 셰프, 지드래곤 태양 사로잡은 맛은?

최달호 기자 dgnews@kihoilbo.co.kr 2015년 09월 01일 화요일 제0면

스타셰프 이며 서울현대직업전문학교 호텔조리학과 교수로 활약하고 있는 최현석이 지드래곤과 태양의 입맛을 사로잡았다.

지난달 31일 방송된 JTBC ‘냉장고를 부탁해’ 에서는 태양의 냉장고 속 재료로 최현석이 요리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01.jpg
이날 방송에서 최현석은 배추김치, 애플망고, 코코넛워터, 토마토, 표고버섯가루, 유자맛 소주, 새우젓, 돼지고기, 소불고기 양념을 가지고 독특한 돼지고기 김치 찜을 완성시켰다. 15분 만에 돼지고기를 익혀야하기 때문에 난생 처음 압력밥솥을 사용하는 열정도 보였다.

요리의 이름은 ‘베스트 오브 베스튜’. 망고와 신김치가 어우러진 깔끔한 소스에 태양과 지드래곤은 매우 만족한 모습을 보였다. 태양은 "신기한 맛이다. 망고와 김치국물 소스인데, 서양음식 같다. 고급스러운 맛이난다." 라고 말했다. 지드래곤 역시 돼지고기가 딱 알맞게 쫄깃한게 정말 맛있다고 평가했다.

중간중간 지드래곤 태양과 최현석의 조화도 두드러졌다. 최현석이 압력밥솥을 처음 사용한다고 밝히며 "늘 저는 저 스스로와의 싸움을 하고 있는 지도 모르겠습니다." 라고 허세를 부리자 태양이 반격하고 나선 것이다.

태양은 "방송에서만 그러시는 줄 알았는데, 쉬는 시간에도 계속 저러시더라." 며, "정말 대단하구나. 생각했다." 며 너스레를 떨었다.

한 편 지드래곤 태양이 등장한 이번 냉장고를 부탁해 방송은 7.4%의 높은 시청률을 보이며 화제를 일으켰다.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