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신소율 ‘미세스캅’ 종영 소감, "너무 행복했고 사랑해주신 시청자께 감사"

최달호 기자 dgnews@kihoilbo.co.kr 2015년 09월 29일 화요일 제0면

배우 신소율의 ‘미세스캅’ 종영 소감이 화제다.

29일 방송되는 SBS 월화드라마 ‘미세스캅’에서 똑 부러지는 고시생 최남진 역을 맡은 신소율이 종영의 아쉬운 마음을 전했다.

01.jpg
▲ (사진 = 가족액터스 제공)
신소율은 29일 오전 소속사 가족액터스를 통해 "좋은 작품에 함께할 수 있어서 너무 행복했고 감독님과 작가님을 포함한 모든 스태프에게 감사 인사를 전하고 싶다"며 심경을 밝혔다.

이어 "최남진을 사랑해주고 성원해주신 많은 시청자 여러분들께도 감사드린다. 앞으로 더 좋은 연기와 작품으로 사랑에 보답하겠다"며 시청자들을 향한 감사 인사도 전했다.

극 중 최영진(김희애 분)의 동생이자 바쁜 언니를 대신해 실질적인 가장 역할을 하는 고시생 최남진 역을 연기한 신소율은 번번이 시험에 떨어져 좌절했다가도 이내 용기를 잃지 않는 당차고 씩씩한 여장부의 모습을 보여 많은 시청자의 호평을 받았다.

한편 신소율은 김희애와 광고까지 촬영하며 광고, 드라마, 예능까지 섭렵하는 기염을 토했다. 신소율은 최근 SBS 월화드라마 ‘미세스캅’에서는 발랄한 똑순이의 모습을, MBC 예능 ‘진짜 사나이-여군특집3’에서는 4차원 카리스마 분대장의 모습을 보이며 맹활약을 펼쳤다.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