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세계 하나로 묶는 화합의 ‘티오프’

프레지던츠컵 레이스 본격 시작 박 대통령 "최고의 기량 펼치길"

최유탁 기자 cyt@kihoilbo.co.kr 2015년 10월 08일 목요일 제3면
▲ 박근혜 대통령이 7일 인천 송도컨벤시아에서 열린 ‘2015 프레지던츠컵 개막식’에 참석해 닉 프라이스 인터내셔널팀 단장, 제이 하스 미국팀 단장, 선수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최민규 기자 cmg@kihoilbo.co.kr
▲ 박근혜 대통령이 7일 인천 송도컨벤시아에서 열린 ‘2015 프레지던츠컵 개막식’에 참석해 닉 프라이스 인터내셔널팀 단장, 제이 하스 미국팀 단장, 선수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최민규 기자 cmg@kihoilbo.co.kr
세계적인 골프스타들이 총출동한 ‘2015 프레지던츠컵(The Presidents Cup 2015)’ 레이스가 본격적으로 시작됐다.

‘2015 프레지던츠컵’이 7일 오후 인천 송도컨벤시아에서 대회 명예의장인 박근혜 대통령을 비롯해 대회 명예회장인 조시 부시 전 미국 대통령, 레전드 골프스타 잭 니클라우스, 유정복 인천시장, 닉 프라이스 인터내셔널팀 단장, 제이 하스 미국팀 단장, 대회 출전 선수(24명), 관객 등 2천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대회를 공식적으로 알리는 개막식이 개최됐다.

아시아권에서 처음 개최되는 이번 대회 개막식은 전통 취타대의 대북과 영상을 조합한 정갈하면서도 힘이 넘치는 오프닝 공연에 이어 조지 부시 전 미국 대통령 축사와 유정복 인천시장의 환영사, 양 팀 소개, 선수 조편성, 팀 핀첨 PGA투어 회장, 박근혜 대통령의 환영 영상 등 순으로 진행됐다.

특히 지난 한국전쟁 당시 참전했던 유엔 참전국에 대한 역사를 간간이 섞으면서 관람객들에게 큰 의미를 부여하기도 했다.

유 시장은 환영사에서 "프레지던츠컵은 세계에서 가장 권위 있는 골프대회로 아시아 최초로 인천에서 열리는 것에 대해 매우 영광스럽게 생각한다"면서 "앞으로 인천은 세계에서 우뚝 설 도시로 세계 번영과 발전에 기여할 것이며, 이번 대회가 끝까지 성공적으로 개최될 수 있도록 시 차원에서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 그는 "이번 대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해 인천을 세계에 알림과 동시에 인천이 골프 세계화와 골프 대중화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2015 프레지던츠컵 명예의장인 박 대통령은 "한국전쟁 당시 유엔군과 함께 전세를 역전시키는 큰 요충지였고, 하늘과 바다로 한국과 세계로 연결하는 도시 인천에서 세계 최고 수준이 프레지던츠컵이 열리는 만큼 그 의미가 새롭다"면서 "이번 대회에서 최고의 기량으로 멋진 경기를 펼쳐줄 양 팀 선수들은 전세계 골프선수들에게 큰 희망이 될 것이며, 또 우정과 희망, 화합을 전하는 프레지던츠컵으로 인해 전세계가 하나가 될 것"이라며 대회에 큰 의미를 부여했다.

최유탁 기자 cyt@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