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히든싱어4' 왕중왕전 거미 모창자 이은아 우승…폭풍 가창력

최달호 기자 dgnews@kihoilbo.co.kr 2016년 01월 17일 일요일 제0면

‘히든싱어4 왕중왕전’에서 가수 거미의 모창자 이은아가 우승을 차지했다.

01.jpg
▲ (사진 = Jtbc '히든싱어4' 캡처)
지난 16일 방송된 Jtbc ‘히든싱어4 왕중왕전’에서는 Top3 모창자들의 경연으로 꾸며졌다.

Top3는 김진호 모창자 김정준, 소찬휘 모창자 황인숙, 거미 모창자 이은아와 와일드카드로 나선 민경훈 모창자 박경원이 대결을 펼쳤다.

박빙의 대결 끝에 최종 우승은 거미의 ‘기억상실’을 열창한 이은아가 차지했다.

이날 이은아는 거미와 똑 닮은 모창은 물론 놀라운 폭풍 가창력까지 뽐내 시청자의 귀를 사로잡았다.

가수 거미는 "축제라 생각하고 즐기라는 말 밖에 할 수 없었다"며 "노래를 잘 한다는 것을 많은 분들께 보여줬다"라고 덧붙여 훈훈함을 더했다.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