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리디아 고, 여자골프 최초 10대에 메이저 2승

이전 박세리 기록 깨

연합 yonhapnews.co.kr 2016년 04월 04일 월요일 제0면

뉴질랜드 교포 리디아 고가 세계여자골프에서 또 하나의 신기록을 작성했다.

 

01.jpg
▲ 사진 = 연합뉴스
리디아 고는 4일(한국시간) 끝난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시즌 첫 메이저대회 ANA 인스퍼레이션에서 우승하면서 10대인 18세 11개월이라는 최연소 나이에 메이저 2승을 올린 선수가 됐다.

 리디아 고는 작년에 에비앙 챔피언십에서 생애 첫 메이저 우승컵을 들어올렸다.

 여자골프에서 이전 최연소 메이저 2승 기록은 박세리(39·하나금융그룹)의 20세 9개월이다.

 박세리는 1998년 맥도널드 챔피언십과 US여자오픈을 잇따라 제패했다.

 그 다음 기록은 박인비(28·KB금융그룹)가 보유했다.

 박인비는 2008년 US여자오픈에 이어 2013년 ANA 인스퍼레이션에서 우승, 만 24세에 메이저 2승을 달성했다.

 남녀를 통틀어 최연소 메이저 2승을 달성한 선수는 톰 모리스 주니어(스코틀랜드)다.

 1868년에 브리티시 오픈을 우승한 그는 이듬해인 1869년 18세 4개월의 나이에 역시 브리티시 오픈에서 정상에 올랐다.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