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SBS '미녀 공심이' 자체 최고 시청률 11.2% 기록

KBS2 장수 예능 '출발드림팀' 종영…마지막회 3.8%

연합 yonhapnews.co.kr 2016년 05월 30일 월요일 제0면

주중에 '오해영'이 있다면 주말에는 '공심이'가 있다.

SBS TV 주말드라마 '미녀 공심이'가 유치함을 살짝 얹은 흥미진진한 '옥탑방 연애' 이야기로 인기를 얻었다.

지난 29일 밤 방송된 6회는 자체 최고 성적인 11.2%의 전국 시청률을 기록했다. 해당 방송의 수도권과 서울 시청률은 각각 12.8%, 13.1%로 집계됐다.

약체로 평가받았던 '공심이'는 점점 꾸준한 상승세로 경쟁작인 MBC TV 사극 '옥중화'를 위협 중이다. '옥중화' 이날 시청률은 18.7%로 나타났다.

무엇보다 옥탑방의 인권변호사 안단태로 분한 남궁민의 능청스러운 연기가 인기의 일등 공신이다.

01.jpg
걸스데이 민아의 '공심이' 연기에 대한 시청자 평가도 박하지 않다. 걸그룹 멤버임에도 예쁘게 보이겠다는 욕심을 온전히 내려놓은 것부터가 시청자 눈에 들었다.

오후 9시대 방송된 MBC TV 주말극 '가화만사성'은 16.5%, SBS TV '그래, 그런 거야'는 10.1%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주말극 왕좌를 지키는 KBS 2TV '아이가 다섯' 시청률은 29.8%로 나타났다.

지난 주말 예능 프로그램 경쟁에서는 KBS 2TV '해피선데이-1박2일'이 시청률 15.9%로 1위를 지켰다. '해피선데이'의 또 다른 코너 '슈퍼맨이 돌아왔다'는 11%를 기록했다.

'우리동네 음악대장'을 위협하는 새 강자 '하면 된다 백수탈출'이 등장한 MBC TV '일밤-미스터리음악쇼 복면가왕' 시청률은 13.5%, '일밤-리얼입대프로젝트 진짜사나이'는 11%로 나타났다.

이날 오전 방송된 KBS 2TV 장수 예능 프로그램 '출발드림팀2'는 시청률 3.8%로 7년 역사를 마무리했다.

연예인이 다양한 스포츠 대결을 펼치는 '출발드림팀'은 1999년 시작해 2003년 종영할 때까지 큰 인기를 끌었다.

프로그램은 2009년 시즌2로 돌아왔으나, 점점 시청률이 하락했다.

시즌1부터 MC를 맡아온 이창명이 지난달 말 음주 교통사고 의혹으로 하차하면서 결국 폐지가 확정됐다.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