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정준영, '1박2일' 사실상 하차…5인 체제로 진행

디지털뉴스부 dgnews@kihoilbo.co.kr 2016년 09월 29일 목요일 제0면

성추문 혐의로 물의를 빚고 있는 가수 정준영이 ‘1박2일’에서 사실상 하차한다.

KBS 2TV ‘1박2일’ 제작진은 29일 "정준영이 불미스러운 사건으로 시청자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드리게 되어 대단히 안타깝게 생각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제작진은 "정준영 본인의 의견을 충분히 받아들여 조사 결과에 상관없이 자숙의 시간을 갖기로 했다"며 "정준영은 ‘1박2일’ 동료들과 그동안 사랑을 보내주셨던 시청자 여러분께 진심으로 죄송한 마음을 전했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1박2일’은 30일로 예정된 녹화부터 정준영을 제외한 나머지 5명의 멤버로만 촬영을 진행할 예정이다.

제작진은 "아직 검찰의 조사가 마무리되지 않은 점을 감안해 조사 발표 후에 정확한 거취를 다시 한 번 결정할 예정"이라며 "기존 촬영분은 시골마을 주민들과 함께한 관계로 불가피하게 정준영 출연분이 방송될 수 있다"며 양해를 부탁했다.

01.jpg
▲ 사진 = 정준영 /연합뉴스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