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국방부 "北 로켓엔진 성능, 의미 있는 진전 평가"

연합 yonhapnews.co.kr 2017년 03월 20일 월요일 제0면

국방부는 20일 북한의 신형 고출력 로켓엔진 시험과 관련 "이번 시험을 통해 엔진 성능이 의미 있는 진전이 있는 것으로 평가된다"고 밝혔다.

 국방부는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관련 질문을 받고 그같이 밝힌 뒤 "정확한 (엔진) 추력과 향후 활용 가능성에 대해서는 추가 분석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국방부는 "이번에 북한이 공개한 엔진은 주 엔진 1개와 보조엔진 4개가 연결된 것으로 보이고, 새로운 엔진을 개발하기 위한 것으로 추정한다"고 설명했다.

 앞서 북한 노동신문 등 북한 매체는 전날 평안북도 철산군 동창리 서해발사장에서 국방과학원이 자체적으로 새로 개발한 ‘대출력 발동기(고출력 엔진) 지상분출시험’을 했다고 보도했다.

 군 당국은 북한이 이번에 시험한 로켓엔진이 지난해 9월 시험한 정지위성 운반로켓용 고출력 엔진의 개량형일 가능성에 무게를 두고 있다.

 북한은 당시 시험한 엔진이 80tf(톤포스·80톤의 추력)라고 설명한 바 있다.

 이번에는 주 엔진 1개에 보조엔진 4개를 달아 작년 9월보다 엔진 불기둥 색깔이 더 선명해지는 등 추력이 향상된 것으로 분석됐다.

 군은 북한이 이 로켓엔진을 장착한 대륙간탄도미사일(ICBM)이나 ‘위성’ 운반용 장거리로켓을 발사할 것으로 관측하고 있다.

 군의 한 관계자는 "북한이 비추진력이 높은 로켓엔진이라고 주장하는 것을 보면 연료를 적게 주입하고도 엔진 효율을 높였다는 의미로 해석할 수 있다"면서 "앞으로 이 로켓엔진을 어떻게 활용할지는 관련 동향을 정밀하게 추적해 판단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19대 대통령선거(2017-04-17~2017-05-08)동안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게시물을 '실명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이 표시되며,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17-04-17~2017-05-08)에만 제공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