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김대중 전 대통령 비서 출신 6명, 안희정 지지 선언

연합 yonhapnews.co.kr 2017년 03월 20일 월요일 제0면

김대중 정부 시절 대통령 비서실과 경호실에 근무했던 김종선·장홍호씨 등 6명과 광주전남 전·현직 교수 40명이 20일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 경선에 나선 안희정 충남지사 지지를 선언했다.

 이들은 이날 광주시의회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김대중 대통령의 유지를 받들고 지역과 세대, 이념을 초월해 통합과 번영의 새로운 대한민국을 여는 적임자가 안희정 후보라고 확신한다"고 밝혔다.

 이들은 "적폐청산, 국가시스템 개조, 국민통합, 시대교체의 시대정신에 응답할 수 있는 후보는 안 지사뿐"이라며 "본선 확장성과 경쟁력이 가장 뛰어난 후보임을 각종 여론조사가 증명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또 "안 지사가 일관되게 보여 준 통합·협치의 가치와 비전은 지금 우리 시대적 요구와 일치하고 있다"며 "안 지사가 제시한 대개혁, 대연정, 대통합에 전적으로 동의하며 기꺼운 마음으로 동행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