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항만公 항만시설 안전도 고삐 올 유지·보수에 150억 원 투입

토목·수역시설 등 나눠 점검 보수대상 우선순위 정해 추진

배종진 기자 jongjb@kihoilbo.co.kr 2017년 03월 21일 화요일 제7면
인천항만공사(IPA)는 올해 총 150억 원을 들여 인천항 항만시설물 유지·보수 사업을 실시한다고 20일 밝혔다.

이 사업은 이달 중 본격 시작해 공사의 품질 향상 및 안전 확보를 위해 동절기 이전에 마무리할 계획이다.

항만시설 이용자의 안전 및 시설 내구성 확보를 위해 ▶토목시설 ▶건축시설 ▶수역시설 ▶기계 및 전기시설 ▶항만 주변 환경개선사업 등으로 나눠 실시된다.

IPA는 유지·보수 사업 추진 시 부두시설 및 건축시설물에 대한 정밀점검 용역을 통해 시설물 상태를 정확하게 진단하고 보수 대상의 우선순위를 정한다.

또 여객터미널의 에너지 성능 개선 및 이용객 편의성 향상에 따른 긴급 보수는 물론 노후화로 인해 이용객의 안전을 위협하는 각종 항만시설물에 대해서는 면밀한 발굴조사를 통해 공사에 반영할 예정이다.

배종진 기자 jongjb@kihoilbo.co.kr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