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송영길, 安 지지율 "작전주·테마주"비교

연합 yonhapnews.co.kr 2017년 04월 21일 금요일 제0면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대선후보 측 선대위 송영길 총괄선대본부장은 21일 각종 여론조사에서 문 후보와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후보 간 지지율 격차가 벌어지는 추세를 두고 "작전주·테마주는 팩트가 드러나면 조정된다"고 말했다.

 송 본부장은 이날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과장된 광고나 증권가에서 떠도는 소문, 이미지를 보고 주식을 산 사람들은 거품이 꺼지면 손해를 보게 돼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송 본부장은 "문 후보에 비해 검증받는 시간도 짧았고 검증의 강도도 매우 약한 상태에서 특정 언론의 비호 속에 성장한 지지율은 조정될 수밖에 없을 것"이라고 지적했다.

 안 후보와 야권의 텃밭인 호남에서 경쟁을 벌이는 상황과 관련해서는 "호남은 갈수록 전략적 투표를 할 것이라고 본다"고 주장했다.

 이어 "대구·경북의 보수세력을 자기 표로 안은 안 후보와 호남 개혁적 세력이 어떻게 같이 갈 수 있겠는가"라며 "국민의당은 정확하고 솔직한 태도를 취해야 한다"고 이야기했다.

 송 본부장은 "안 후보가 한국당 사람도 내각에 쓰겠다고 했는데 연정 협의가 안 된 상태에서 자기 당을 배신하고 내각에 갈 의원이 어디있냐"며 "창업주가 스카웃하듯 국회의원을 고용해 내각을 만드는 것은 기업주적 사고"라고 지적했다.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