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문, 오늘 첫 국무회의 주재 내각 인선지연 탓 48일만에

강봉석 기자 kbs@kihoilbo.co.kr 2017년 06월 27일 화요일 제2면
문재인 대통령은 27일 청와대에서 취임 후 첫 국무회의를 주재한다. 문 대통령이 국무회의를 주재하는 것은 취임 후 48일 만이다.

문 대통령은 이날 국무회의에서 한미 정상회담 참석 차 28일 출국할 예정인 만큼 방미 기간 국정운영에 차질이 없도록 해 달라고 당부할 것으로 보인다.

문 대통령의 국무회의 주재가 늦어진 것은 내각 인선이 지연된 때문이다.

박근혜 전 대통령의 탄핵으로 5·9 장미대선이 재보궐선거로 치러지면서 문 대통령은 당선인 신분을 거치지 않고 바로 대통령직에 취임했고 새 정부도 두 달여의 인수위 기간을 거치지 못하고 바로 국정운영에 돌입했다. 이에 따라 문 대통령으로부터 임명장을 받은 장관 6명을 제외한 나머지 부처 장관은 전 정권에서 임명한 각료들이 국무회의에 참석할 예정이다.

강봉석 기자 kbs@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