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벌말초 농구, 더블스코어 우승

종별선수권 압도적인 공격·수비 여자부 수정초는 15점 차이 정상

심언규 기자 sims@kihoilbo.co.kr 2017년 08월 04일 금요일 제15면
안양 벌말초와 성남 수정초(여)가 제72회 전국남녀종별농구선수권대회에서 나란히 우승을 차지했다.

벌말초는 3일 경북 상주시 상주실내체육관 신관에서 열린 남자초등부 결승전에서 비봉초(청주)를 46-23, 더블 스코어 차로 따돌리고 정상에 올랐다.

벌말초는 강한 압박 수비와 이관우, 임영찬의 압도적 공격력으로 전반을 30-10으로 주도했다. 후반 들어서도 정현석(12점·10리바운드)을 앞세워 23점 차 대승을 거뒀다. 이관우(14점·9리바운드)가 공격을 주도했고 김진우(10점·10리바운드)·임영찬(8점)·강지호(6점)가 힘을 보태며 손쉽게 우승을 확정지었다.

수정초는 여자초등부 결승에서 단관초(원주)에 45-30 대승을 거두고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수정초는 전반 윤준서(11점)·변하정(6점)에 이어 박지우의 득점포까지 살아나면서 23-9로 앞서 갔다. 후반에도 박진하(10점·6리바운드)와 한채영(9점)의 활약으로 15점 차 완승을 거뒀다. 최다 득점을 기록한 윤준서(15점·6리바운드)를 비롯해 박지우(10점·9리바운드)·김민서(8점)가 우승 견인차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심언규 기자 sims@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