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인천 뷰티기업 14곳 베트남·태국서 3816만 달러 상담실적 올려

김덕현 기자 kdh@kihoilbo.co.kr 2017년 09월 05일 화요일 제5면
인천경제산업정보테크노파크는 최근 베트남과 태국을 찾은 지역 뷰티 관련 중소기업들이 3천816만 달러의 상담실적을 올렸다고 4일 밝혔다.

인천경제TP에 따르면 지난달 28일부터 이달 2일까지 지역 뷰티 관련 14개 기업은 ‘베트남·태국 무역사절단’을 꾸려 베트남 호찌민과 태국 방콕에서 수출상담회를 벌였다. <사진>
기업들은 수출상담회에서 274건 3천816만 달러의 상담실적을 올렸다. 이 중 183만 달러의 수출계약이 현지에서 체결됐으며, 기업별로 145건 775만 달러 상당의 후속 상담을 하고 있다.

염모제와 생리대 등을 중국에 수출 중인 ㈜아린(대표 심종철)은 150만 달러 상당의 수출계약을 논의하며 태국과 베트남 첫 진출을 눈앞에 두고 있다.

㈜가인화장품(대표 송홍종)은 84만 달러 상당의 전문 헤어제품과 스킨케어 화장품 계약과 관련해 바이어가 인천 공장을 방문하는 일정을 조율 중이다.

더마화장품 ‘오메디’ 제조업체인 ㈜내츄럴코리아(대표 박홍순)는 태국 회사와 20만 달러 상당의 수출·구매계약을 놓고 막바지 논의를 벌이고 있다.

박윤배 인천경제TP 원장은 "앞으로도 중소벤처기업부 및 중소기업중앙회 등과 함께 인천 K-뷰티 제품의 해외 판로 개척을 돕는 글로벌 뷰티 지원사업을 벌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덕현 기자 kdh@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