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광명 치매관리센터-공공도서관 전문도서 비치 등 정보 제공 협약

김영훈 기자 yhkim@kihoilbo.co.kr 2017년 09월 08일 금요일 제8면
광명시 치매관리센터와 공공도서관은 7일 하안도서관 문화교실에서 전국 지자체 최초로 ‘치매극복 선도도서관 지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시에 등록된 치매환자는 2015년 901명, 2016년 1천185명, 2017년 1천461명으로 매년 꾸준히 늘고 있는 추세다. 이에 따라 시는 시민들이 많이 이용하는 도서관을 활용해 치매에 대한 긍정적인 인식을 제고하고, 치매에 관한 최신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이번 협약을 추진했다.

협약에 따라 하안·광명·철산·소하 등 4개 공공도서관은 치매 예방과 관리를 위한 전문도서 및 추천도서, 간행물을 비치하는 치매전문코너를 운영한다. 시 치매관리센터는 ▶지역사회 치매 예방 지식 보급 ▶치매 인식 개선 환경 조성 ▶치매 교육·문화사업을 적극 추진할 예정이다.

서준희 하안도서관장은 "매년 늘고 있는 치매환자를 위해 치매관리센터와 손잡고 도서관의 이점을 활용한 치매 극복 정책을 펼칠 것"이라며 "치매 예방과 관리를 위한 문화사업도 꾸준히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올 10월께 치매극복 선도도서관 선정을 목표로 이달 보건복지부 중앙치매센터에 치매극복 선도도서관 신청을 마칠 예정이다.

광명=김영훈 기자 yhkim@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