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인천항 컨 200만TEU 최단기간 돌파

작년보다 40일 빨라진 9월 2일 달성… 추가항로 개설 따라 처리량 ↑

배종진 기자 jongjb@kihoilbo.co.kr 2017년 09월 08일 금요일 제5면
이달 초 인천항 컨테이너 처리물량이 200만TEU를 넘었다.

인천항만공사(IPA)는 인천항 컨테이너 물동량 가집계 결과 지난 2일 200만TEU를 달성했다고 7일 밝혔다. 지난해 200만TEU 돌파일(10월 12일)보다 무려 40일 단축됐다.

인천항 컨테이너 물동량은 2013년 12월 6일 최초로 200만TEU를 기록했다. 이후 200만TEU 달성 소요기간이 매년 단축돼 2014년과 2015년에는 각각 11월 10일과 11월 7일 200만TEU를 달성했다.

IPA는 2015년 12월 발효된 한중 자유무역협정(FTA) 및 한·베트남 FTA의 영향 등으로 신규 컨테이너 정기항로가 잇따라 개설되고, 지난해 6월 이후 인천신항 개장 등으로 물동량이 늘면서 200만TEU 달성 시기가 빨라진 것으로 분석했다.

인천항은 올해 들어 KHX(3월)·HP3(6월)·TIS(7월)·TVX(8월) 등 중국·베트남·태국 등 아시아권역을 서비스하는 신규 컨테이너 정기항로가 연달아 개설되면서 컨테이너 정기항로 서비스가 총 49개로 늘었다.

IPA는 연말까지 신규 컨테이너 항로 서비스가 추가 개설되고 국내외 수출입 경기가 지속될 경우 300만TEU 돌파는 물론 세계 컨테이너 항만 순위 40위권대 진입도 가능할 것으로 내다봤다.

배종진 기자 jongjb@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