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희망농촌 이끄는 여성농업인 자긍심 높이고 친목 다지고

한여농 강화군연합회 전국대회 참가 新농업환경 교육·장기자랑 등 가져

김혁호 기자 kimhho2@kihoilbo.co.kr 2017년 09월 08일 금요일 제17면
한국여성농업인 강화군연합회는 지난 6일부터 7일까지 제주 서귀포시 강창학종합경기장에서 열린 ‘제9회 한국여성농업인 전국대회’에 인천시 대표로 참가했다.

올해로 9회를 맞은 이번 행사는 ‘여성이 이끄는 미래, 한여농이 만드는 희망농촌’이라는 주제로 열렸다. 한국여성농업인 중앙연합회가 주최하고 제주도연합회가 주관, 전국의 여성농업인과 가족 등 7천여 명이 참가했다.

한국여성농업인 전국대회는 급변하는 새로운 농업환경을 이해하고, 전문직업인으로서의 자긍심과 사명감을 높이기 위한 여성 농업인들의 화합의 장이다. 2001년 시작돼 2년마다 열리고 있으며 특강, 학술행사, 화합 한마당, 장기자랑 등 각 시도 회원들 간 선의의 경쟁과 결속을 다지기 위해 개최된다.

군에서는 이번 대회에 80여 명이 참가했다.

한국여성농업인 강화군연합회 회원들은 강화군 특산물인 왕골공예품 전시 및 체험행사 등을 통해 ‘2018년도 올해의 관광도시’ 홍보에도 적극 나섰다.

강화=김혁호 기자 kimhho2@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