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구리, 장애인·노인 위한 ‘행복콜’ 운영… 휠체어 탑승설비 갖춘 9대 배치

윤덕신 기자 dsyun@kihoilbo.co.kr 2017년 09월 12일 화요일 제9면
구리시는 11일 교통약자 이동지원센터 ‘행복콜’의 문을 열고 본격적인 운영을 시작했다.

이곳에는 휠체어 탑승설비가 장착된 특별교통수단 9대가 배치됐으며, 구리도시공사가 위탁운영한다.

행복콜은 1·2급 장애인과 대중교통 이용이 어려운 65세 이상에게 교통서비스를 제공한다.

차량은 구리시내를 비롯한 경기도, 서울시, 인천시 등 수도권 전 지역을 편도 운행한다.

운행시간은 오전 7시∼오후 10시이다. 요금은 기본 10㎞당 1천200원이며, 이를 초과하면 1㎞당 200원이 추가된다.

구리=윤덕신 기자 dsyun@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