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여성 창업기반 구축 전폭 지원 광명시, 18개팀 꿈의 후원자로

업체당 2000만 원 보조 경영 컨설팅·멘토링 등

김영훈 기자 yhkim@kihoilbo.co.kr 2017년 09월 13일 수요일 제7면
▲ 양기대 광명시장이 여성창업지원 약정식을 갖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광명시 제공>
▲ 양기대 광명시장이 여성창업지원 약정식을 갖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광명시 제공>
광명시가 아이디어와 기술이 있으나 창업 여건이 어려웠던 여성 창업자들을 위해 본격적인 지원에 나섰다.

시는 12일 광명여성비전센터에서 ‘여성창업자금 지원사업’에 최종 선정된 18개 팀과 약정을 체결하고 성공적인 창업을 적극 돕기로 했다.

약정 체결에 따라 18개 팀은 제품개발비, 홍보마케팅비, 제품제작비 등에 쓸 수 있는 사업비로 한 팀(개인)당 최대 2천만 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게 됐다. 또 시는 이들에게 창업교육과 컨설팅, 멘토링, 경영·창업 자문 등을 지원하고 전문가(기관) 등 정책과도 연계해 창업 기반 마련을 위한 전방위 지원을 하게 된다.

시는 이 사업을 위해 지난 7월 추경예산에 3억 원의 예산을 편성하고, 시에 거주하는 예비 또는 경력 2년 미만의 여성 창업자를 모집했다. 18개 팀 선발에 총 56개 팀이 신청할 정도로 여성 창업자들의 열기가 뜨거웠다.

시는 이들을 대상으로 1차 서면평가를 거쳐 28개 팀을 선발하고, 2차 대면평가를 통해 최종 18개 팀을 선정했다.

최종 선정된 창업 아이템은 ▶지역 스토리보드게임 개발 ▶꽃 정기 구독과 분화 관리 서비스 ▶아이디어를 출판하는 디자인 스튜디오 ▶스토리텔링을 활용한 지역 마켓 브랜딩 등 교육, 출판에서부터 제조, 서비스까지 다양해 새로운 지역 비즈니스 모델이 구축될 것으로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한편, 시는 올해 10억 원의 예산을 편성해 청년 창업가들도 지원하고 있다. 아이디어와 기술만 있으면 1개 팀(개인)당 최대 5천만 원까지 지원하고 사무공간과 컨설팅, 경영교육 등을 제공하는 이 사업에는 시에 거주하는 41개 창업팀이 참여해 창업의 꿈을 펼치고 있다.

광명=김영훈 기자 yhkim@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