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추석연휴 고속도로에 암행순찰차 21대·드론 4대 배치

연합 yonhapnews.co.kr 2017년 09월 13일 수요일 제0면

정부는 민족 최대명절인 추석이 2주 앞으로 다가옴에 따라 안전한 추석 연휴를 만들기 위한 ‘범정부 안전관리’ 대책을 추진한다.

 13일 행정안전부에 따르면 우선 추석 연휴 기간 종합적인 상황관리를 위해 행안부 중앙재난안전상황실을 중심으로 24시간 비상근무에 들어간다. 전국 소방·해경·경찰관서는 사건·사고 사전예방 등을 위한 특별 경계근무를 펴기로 했다.

 국토교통부와 경찰청은 주요 고속도로에 암행순찰차 21대와 원격으로 조종하는 무인비행선(드론) 4대를 투입해 교통사고 예방에 주력하기로 했다.

 버스나 화물 등 사업용 차량 운전자의 졸음운전을 막기 위해 이달 22일까지 고속버스 업체를 대상으로 교통안전점검도 실시한다.

 신속한 철도사고 대응을 위해 철도안전감독관을 배치하고, 항공기 운항 급증에 대비해 주요 공항에 긴급 상황 대응조치팀도 운영할 계획이다.

 해양수산부는 약 71만명으로 예상되는 도서 지역 여객수송을 위해 여객선 수송능력을 평소 대비 26% 확대하고, 여객선 특별점검에 나선다.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