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당신은 소중한 사람… 자살위기자 ‘마음 치료’ 합심

화성시 자살예방센터-6개 의료기관 위기대응체계 마련 업무협약

조흥복 기자 hbj@kihoilbo.co.kr 2017년 09월 21일 목요일 제8면
▲ 20일 화성시 자살예방센터는 자살시도자 위기대응 체계 구축을 위한 협약식을 가졌다. 왼쪽부터 이상헌 화성중앙병원 행정병원장, 주영훈 한림대학교 동탄성심병원 고객지원팀장, 전준희 화성시자살예방센터장, 최운기 수원중앙병원국장, 임현규 메타메디병원 과장, 권의정 화성초록병원, 홍성진 새샘병원장 <화성시 제공>
▲ 20일 화성시 자살예방센터는 자살시도자 위기대응체계 구축 협약식을 가졌다. 왼쪽부터 이상헌 화성중앙병원 행정병원장, 주영훈 한림대학교 동탄성심병원 고객지원팀장, 전준희 화성시자살예방센터장, 최운기 수원중앙병원국장, 임현규 메타메디병원 과장, 권의정 화성초록병원 진료원장, 홍성진 새샘병원장. <화성시 제공>
화성시 정신건강증진센터 부설 자살예방센터가 응급실에 실려 온 자살시도자에 대한 신체 치료뿐만 아니라 정신적 치료와 경제적·사회적 서비스 연계 등으로 재자살 시도 예방에 나선다.

시 자살예방센터는 20일 동탄보건지소에서 메타메디병원, 새샘병원, 승민의료재단 화성초록병원, 한림대 동탄성심병원(응급의료센터), 화성중앙병원(응급실), 수원중앙병원 등 총 6개 의료기관과 ‘자살위기자 위기대응체계 마련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에 따라 한림대 동탄성심병원, 화성중앙병원은 응급실로 내원하는 자살시도자 및 가족들에게 화성시 자살예방센터의 지원사업을 안내하고, 신체 치료 후 입원 보호조치가 필요한 환자에 대해 메타메디병원, 새샘병원, 승민의료재단 화성초록병원이 입원치료를 돕게 된다. 또 정신 및 신체 치료가 동시에 필요한 경우 청파의료재단 수원중앙병원이 지원한다.

특히 이 같은 응급실 기반의 자살시도자 사후관리사업은 앞서 보건복지부가 2013년부터 2015년까지 27개소에서 42개소 응급실로 확대 시행한 결과, 지원을 받지 않은 자살시도자의 사망률(14.6%) 보다 현저히 낮은 사망률(5.9%)을 기록해 자살 예방에 실질적인 효과를 얻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시보건소 관계자는 "도움이 필요한 자살시도자의 발견과 신체 및 정신과적 치료, 입원 보호조치 등 지속적이고 체계적인 관리시스템이 구축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2013년부터 자살예방센터를 설치·운영 중인 시는 자살 예방 종합대책을 수립하고 농약 안전보관함 보급, 생명존중그린마을 농촌형 자살예방사업 운영, 경찰서·소방서와 자살 예방 공동대책 마련을 위한 협약 체결, 우울증 선별검사, 자살고위험군 사례관리, 초·중·고등학생 대상 생명존중교육 등을 추진해 오고 있다.

화성=조흥복 기자 hbj@kihoilbo.co.kr

박진철 기자 jch@kihoilbo.co.kr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