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인천지법, 불법으로 눈썹 문신 시술한 20대 여성 벌금형

이병기 기자 rove0524@kihoilbo.co.kr 2017년 09월 22일 금요일 제0면

불법으로 눈썹 문신을 시술한 20대 여성이 벌금형을 받았다.

 인천지법 형사12단독 김정태 판사는 의료법위반 혐의로 기소된 A(23·여)씨와 B(20·여)씨에게 각각 벌금 70만 원을 선고했다. 이들은 지난 3월 남동구의 한 오피스텔에서 인터넷 카페를 이용해 무료로 눈썹 시술 모델을 모집한다는 내용을 올렸다. 이후 카페 게시 글을 보고 찾아온 C씨를 상대로 A씨는 눈썹 문신 시술 지도를, B씨는 직접 시술한 혐의를 받고 있다.

 김정태 판사는 "의료인이 아니면 누구든지 의료행위를 할 수 없다"며 "의료인도 면허된 것 이외의 의료행위를 할 수 없다"고 양형 이유를 밝혔다.

이병기 기자 rove0524@kihoilbo.co.kr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profile photo
Mkk 2017-10-19 00:38:05    
윗분 말씀이 맞긴한데 인터넷까페에서 시술을 해서 걸려잡혀 들어간거라 할말없다봐요. 뭐 네일샵이나 마사지샵에서 시술한것도아니고..
125.***.***.57
profile photo
Abcd 2017-09-22 10:05:05    
그럼 의사만 할수 있을꺼면 의대에서 눈썹문신도 가르쳐라
223.***.***.99
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