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소병훈 "지난 2014년부터 전국 경찰공무원 298명 사망"

박청교 기자 pcg@kihoilbo.co.kr 2017년 10월 23일 월요일 제2면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병훈(민·광주갑·사진) 의원이 22일 경찰청에서 제출 받은 자료에 따르면 지난 2014년부터 올해 8월까지 전국에서 경찰공무원 298명이 사망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월평균 7명의 경찰공무원이 사망한 것이다.

사망원인으로는 질병 190명, 자살 79명, 교통사고 19명, 안전사고 7명, 범인피습이 3명 등이었다. 지역별로 보면 서울이 62명으로 가장 많았으며 경기 48명(북부+남부), 전남 24명, 부산 20명, 경북 19명, 전북과 경남 각각 18명 순으로 많았다.

경찰의 질병으로 인한 사망자와 자살자는 매년 증가추세에 있다.

한편 사망자 298명 중 16.4%인 49명이 공무중 순직(범인피습, 교통사고, 안전사고, 질병등)으로 인정받았으며, 83.6%인 249명은 공무 외 사망으로 집계됐다.

순직자가 가장 많이 발생한 곳은 전남 8명이었으며 경북 6명, 서울과 경기북부 각각 5명, 경기남부와 충남이 각각 4명 순이었다. 공상자도 6천347명으로 3년 여간(2014~2017.8) 매달 145명의 경찰공무원이 공무 중 부상을 당했다.

광주=박청교 기자 pcg@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