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kt, 타격·수비력 좋은 로하스와 재계약

심언규 기자 sims@kihoilbo.co.kr 2017년 11월 15일 수요일 제20면
kt 위즈가 외국인 타자 멜 로하스 주니어(27·사진)와 100만 달러에 재계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도미니카공화국에 머물고 있는 로하스는 재계약 제의를 받은 후, 메이저리그 도전과 팀 잔류를 놓고 심사숙고한 끝에 kt에서 한 시즌 더 뛰기로 결정했다. 지난 6월 조니 모넬의 대체 외국인 타자로 팀에 합류한 로하스는 83경기에 출전해 타율 3할1리, 56타점, 18홈런, 5도루를 기록했다.

임종택 kt 단장은 "로하스는 중심 타자 역할을 비롯해 취약 포지션인 중견 수비와 주루 플레이에서 우수한 기량을 보여줬다. 야구에 대한 열정이 크고 지속적으로 성장하는 선수여서 내년 시즌에는 더욱 좋은 모습을 보여 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심언규 기자 sims@kihoilbo.co.kr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