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강화장학관 내년 입사생 72명 선발 재입사생 22명 다음 달 27일 뽑는다

김혁호 기자 kimhho2@kihoilbo.co.kr 2017년 11월 28일 화요일 제12면
강화군은 최근 강화장학관 운영위원회를 열고 2018년 장학관 입사생 선발 계획을 확정했다고 27일 밝혔다.

2018년 강화장학관 입사생 모집 인원은 72명으로 신규 입사생 50명, 재입사생 22명으로 구분해 선발할 계획이다. 세부적으로는 저소득층 및 도서지역 등을 일부 선발하고 그 외 일정 인원을 대학원생 및 일반 대학생으로 선발할 예정이다.

입사 자격은 수도권 소재 대학(원) 입학생 및 재학생으로 군내 중학교 또는 고등학교를 졸업하고 공고일 현재 부모가 군에 2년 이상 계속해서 주민등록이 돼 있어야 한다.

장학관 입사생 선발 방식은 전년과 달리 신규 입사생과 재입사생의 선발 시기를 구분했다.

재입사생은 조기에 장학관 입사 여부를 결정해 재학생의 주거안정과 함께 학업에 전념할 수 있도록 하는 한편, 학부모의 교육비 부담도 줄이기 위해 12월 11일부터 20일까지 접수해 27일 선발한다.

신규 입사생은 포항 지진으로 대학입학 전형 일정이 변경돼 내년 1월 23일부터 정시모집 합격자 발표가 끝나는 2월 6일까지 입사 신청을 받아 8일 선발하기로 했다.

강화장학관은 서울 영등포역에서 도보로 5분 거리에 위치해 교통이 편리하며 지하 1층, 지상 14층의 건물로 각 호실마다 책상 및 침대, 냉장고, 세탁기, 전자레인지 등 각종 생활 편의시설을 갖춰 1인 1실을 기준으로 운영되고 있다.

강화=김혁호 기자 kimhho2@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