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광명시 지방분권 개헌 군불 지핀다

지역 정가·시민대표 등 총망라 전담 협의체 구성 … 본격 활동

김영훈 기자 yhkim@kihoilbo.co.kr 2017년 11월 30일 목요일 제7면
광명시는 29일 지방분권 개헌을 위해 각계각층이 참여하는 지방분권개헌 광명회의 출범식을 가졌다.

이날 시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출범식에서 양기대 시장이 상임대표를, 이병주 광명시의회 의장과 장경렬 주민자치협의회장 등 5명이 공동대표를 맡고 시의원과 지역 인사 등 50여 명이 시민대표단으로 참여한다.

출범식에서는 지방분권 개헌의 필요성과 앞으로의 추진 방향을 설명하고 결의문을 낭독한 후 지방분권 개헌을 촉구하는 퍼포먼스를 진행했다.

양 시장은 "지방분권은 중앙과 지방의 상생, 지방 간의 상생을 하기 위한 방법으로 지방의 권한과 창의를 보장하는 것이 국가경쟁력 강화에 큰 도움이 된다"며 "국가 운영의 한계를 극복하고 경쟁력을 강화시킬 지방분권 개헌이 반드시 이뤄질 수 있도록 광명시민이 하나 된 힘을 보여줄 것"을 강조했다.

출범식에 이어 조유진 처음헌법연구소장이 ‘지방분권개헌은 선택이 아닌 필수 ’라는 제목의 강연에서 지방분권이 대한민국의 생존과 번영을 위해 우리 세대에 반드시 이뤄야 하는 필수 조건"이라고 강조했다.

지방분권개헌 광명회의는 이번 출범을 통해 내년 지방선거에 지방분권 개헌 국민투표를 관철시키고 시민의 결집된 의사가 중앙정부에 전달될 수 있도록 토론과 교육 ·홍보 등 다각적인 활동을 수행할 예정이다.

한편 시는 오는 12월 정례회에 지방분권협의회 구성 및 활동 등의 내용을 담은 ‘광명시 지방분권 촉진 및 지원에 관한 조례’를 상정해 적극적인 지방분권 촉진 활동을 전개할 계획이다.

광명=김영훈 기자 yhkim@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