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광명시, 철산역에 스마트도서관 개관 365일 24시간 ‘마음의 양식’ 채우세요

무인 대출·반납 시스템 운영 신간도서 등 1인당 2권씩 대여

김영훈 기자 yhkim@kihoilbo.co.kr 2017년 12월 06일 수요일 제8면
지하철 7호선 철산역에 365일 언제나 도서를 대출할 수 있는 스마트도서관이 문을 열었다.

광명시는 지난 4일 지하철 7호선 철산역에서 스마트도서관 개관식을 갖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고 5일 밝혔다.

스마트도서관은 365일 24시간 무인으로 도서를 대출·반납할 수 있는 시스템이다.

시는 지난해 12월 지하철 7호선 광명사거리역에 첫 번째 스마트도서관을 설치한 데 이어 지하철과 철산상업지구 등으로 유동인구가 많은 철산역에 도비 3천900만 원을 포함한 총 1억3천만 원의 사업비로 두 번째 스마트도서관을 만들었다.

시는 스마트도서관 개관에 앞서 1주일간 시험가동을 했고, 그 결과 스마트도서관에 탑재된 350권의 도서 중 100여 권이 대출되는 등 이미 좋은 반응을 보이고 있다.

베스트셀러와 신간도서가 주로 탑재돼 있는 철산역 스마트도서관은 시 도서관 대출 회원이면 누구든지 이용할 수 있고, 1인당 2권씩 14일간 빌려볼 수 있다.

1회에 한해 7일간 연장도 가능하다. 단, 스마트도서관 도서는 스마트도서관 기기에서만 대출과 반납이 가능하다.

광명=김영훈 기자 yhkim@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