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성남FC 새 사령탑에 남기일 낙점

이강철 기자 iprokc@kihoilbo.co.kr 2017년 12월 07일 목요일 제15면
성남FC가 새 사령탑으로 남기일(43·사진) 전 광주 FC 감독을 선임했다고 6일 밝혔다. 남 감독은 2014년 챌린지 소속이던 광주를 클래식으로 승격시킨 인물이다. 승격 후 3시즌 동안 빠른 공수전환과 많은 활동량을 통해 경쟁력 있는 팀으로 탈바꿈 시켰다.

올해 클래식 승격에 실패한 성남은 선수단의 체질 개선과 젊고 역동적인 팀으로의 변화에 적합한 감독들을 후보군에 놓고 고심해왔다. 남 감독은 한국 축구를 이끌어갈 차세대 지도자로서 K리그에 대한 높은 이해도와 승격 경험, 젊은 선수의 육성과 소통에 강점을 보여 낙점됐다.

남 감독은 "선수시절 활약했던 성남으로 복귀하게 돼 감회가 새롭고 책임감을 느낀다. 승격을 목표로 하겠지만, 장기적인 비전을 갖고 안정된 팀을 만들어가는 데 초점을 맞추려 한다"고 포부를 밝혔다

성남=이강철 기자 iprokc@kihoilbo.co.kr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