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파주 중기 환경기술 지원 ‘상생협력’

LCD환경안전협 등 유관기관 동참

조병국 기자 chobk@kihoilbo.co.kr 2017년 12월 08일 금요일 제9면
파주시는 환경개선 의지는 있지만, 예산과 전문지식이 부족한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환경기술지원과 맞춤형 교육프로그램을 지원한다고 6일 밝혔다.

시는 지난 5일 시청 비즈니스룸에서 김준태 부시장과 이석현 파주 LCD 환경안전협의회장, 조인희 중소기업중앙회 경기북부지역본부장, 권인욱 파주상공회의소 회장 등이 참석해 ‘중소기업 환경기술지원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시는 환경지도·단속 업무와 연계해 환경개선 의지가 있는 지원 대상자를 선정하고 파주LCD환경안전협의회와 지원 분야 및 방법을 협의해 사업장 기술진단, 컨설팅, 유휴 기자재 등을 지원한다. 또 중소기업중앙회 경기북부지역본부는 맞춤형 교육프로그램을 마련하고 파주상공회의소는 환경기술지원 사업 홍보를 맡는다.

이번 지원은 월롱, 당동, 섬유산업단지 내 17개 회사로 구성된 파주LCD환경안전협의회가 지역사회와의 상생협력과 환원사업의 하나로 제안해 6개월간 논의 끝에 이뤄졌다. 시는 컨설팅 결과 시설 개선이 필요할 경우 내년 예산에 편성된 영세기업 미세먼지 저감방지시설 개선사업과 연계해 자금을 지원할 계획이다.

한편 시는 중소기업 환경기술 지원을 통해 근로자에게는 쾌적한 근무환경을 제공하고 오염원을 차단해 청정 파주를 만드는 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파주=조병국 기자 chobk@kihoilbo.co.kr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