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신팔당대교 왕복 4차로로 확장해야"

하남시장, 국토부 도로국장 면담 교통정체 해소 위한 시 입장 전해

이홍재 기자 hjl@kihoilbo.co.kr 2017년 12월 08일 금요일 제8면
2017120801010002946.jpg
오수봉 하남시장과 김종복 시의회 의장은 7일 국토교통부 김선태 도로국장을 만나 서울지방국토관리청이 추진하고 있는 팔당대교~와부 간 도로건설 공사 계획의 문제점과 하남시 입장을 전달했다.

오 시장 등은 이날 신팔당대교(가칭) 2차로 계획 및 남양주 방향 국도6호선 확장 계획은 국도6호선 양평 방향의 고질적인 교통정체와 이로 인한 시 주요 간선도로 교통정체 해소를 기대하기 어려우므로 신팔당대교(가칭) 왕복 4차로 건설을 요청했다. 또 현재 신팔당대교(가칭) 계획 변경이 불가하다면 대안으로 팔당댐~도마삼거리 구간(국도45호선) 또는 팔당대교~조안분기점(국도6호선) 구간의 확장 필요성도 강조했다.

이에 김선태 도로국장은 "제5차 국도·국지도 5개년 계획 수립 시 하남시 건의사항을 검토하겠다"고 화답했다.

한편, 향후 팔당댐~도마삼거리(국도45호선)구간과 팔당댐~조안분기점 구간(국도6호선)이 확장될 경우 만성적인 교통정체가 해소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하남=이홍재 기자 hjl@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