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국내관광 활성화 기여 ‘광명동굴’ 별을 따다

문체부 ‘2017 한국관광의 별’ 선정… 지난해 ‘100대 관광지’ 이어 영예
양기대 시장 "꾸준한 콘텐츠 개선으로 더 많은 방문객 유치 위해 최선"

김영훈 기자 yhkim@kihoilbo.co.kr 2017년 12월 14일 목요일 제8면
광명시는 대한민국 최고의 동굴테마파크 광명동굴이 문화체육관광부가 선정한 ‘2017 한국관광의 별’에 선정됐다고 13일 밝혔다.

광명동굴은 지난해 말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가 선정한 ‘2017~2018년 한국을 대표하는 100대 관광지’에 이어 또다시 ‘한국관광의 별’에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2017 한국관광의 별’은 이색관광자원 분야 융복합 관광자원 부문의 ‘광명동굴’을 비롯해 모두 5개 분야 12개 부문에서 13개의 수상작이 선정됐으며, 시상식은 12일 서울 롯데호텔에서 열렸다.

한국관광 발전에 기여한 관광자원이나 지자체, 개인 등을 발굴해 널리 알리고, 국내관광에 대한 국민들의 관심을 높이기 위해 선정하는 ‘한국관광의 별’은 2010년 시작돼 올해로 7회째를 맞았다.

양기대 시장은 "40년 동안 버려진 폐광을 불과 5년 만에 한국 최고의 동굴테마파크로 만들어 한국의 100대 대표관광지에 이어 한국관광의 별에 선정된 것은 광명시민 모두의 큰 기쁨"이라며 "관광 콘텐츠의 지속적인 개선과 편익시설 확충을 통해 더욱 많은 국내외 관광객이 광명동굴을 찾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광명동굴은 2015년 4월 4일 유료화 개장 이래 2015년 92만 명, 2016년 142만 명, 2017년 120만 명(12월 10일 현재)의 관광객이 각각 방문했으며, 이에 따라 2년 8개월 만에 유료관광객 354만 명이라는 경이적인 기록을 세웠다.

광명동굴은 시의 세외수입 증대와 일자리 창출은 물론 시의 브랜드 가치와 시민의 자부심을 높이는 데도 크게 기여했다.

광명=김영훈 기자 yhkim@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