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전자랜드 16점 차 신한은행 18점 차 인천 농구남매 안방서 나란히 패배

최유탁 기자 cyt@kihoilbo.co.kr 2017년 12월 18일 월요일 제15면
프로농구 인천연고 남녀 팀이 주말경기에서 모두 패했다. 남자부 전자랜드는 지난 16일 인천 삼산체육관에서 열린 ‘2017-2018 정관장 프로농구 정규리그’ 울산 현대모비스와 홈경기에서 75-91로 져 3연패에 빠졌다.

2쿼터에서 역전한 전자랜드는 3쿼터 시작 후 3분30여 초간 한 점도 뽑지 못해 다시 역전을 허용했다. 4쿼터에선 모비스 이종현이 폭발했고, 이종현 마크에 집중하다보니 양동근의 3점포가 터져 한때 67-87까지 벌어졌다. 결국 점수 차를 좁히지 못한 채 16점 차로 무너졌다.

여자부 신한은행은 이날 인천도원체육관에서 우리은행에 54-72로 대패했다. 6승8패 신한은행은 2위 청주 국민은행과 5경기 차로 벌어졌다.

최유탁 기자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